이회성 그린스쿨대학원 석좌교수, 미국 타임지 선정
‘2019년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’

 

 

그린스쿨대학원 이회성 석좌교수

▲ 그린스쿨대학원 이회성 석좌교수

 

 


이회성 그린스쿨대학원 석좌교수 겸 IPCC(기후변화에 관한 정부간 협의체) 의장이 미국의 시사주간지 타임(Time)에서 선정한 ‘2019년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 100인’에 선정됐다.


이회성 석좌교수는 지난 2015년 기후변화에 관한 정부 간 협의체(IPCC) 제6대 의장에 당선되어 전 세계 지도자들과의 협의를 통해 기후변화 공동 대응에 이바지하고 있다.


타임지는 16년째 영향력 있는 100인을 선정하고 있으며, 올해 우리나라에서는 가수 방탄소년단(BTS)과 이회성 의장이 선정됐다.


이회성 석좌교수는 “지난 30년간 IPCC가 전 세계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논의를 진전시킨 데 이바지한 노력의 결과라고 생각합니다.”라고 밝혔다.



이회성 석좌교수는 지난 해 10월 열린 제48차 IPCC 총회에서 「지구온난화 1.5℃」특별보고서의 승인에도 큰 리더십을 발휘한 바 있다. 특별보고서「지구온난화 1.5℃」는 유엔기후변화협약(UNFCCC)의 공식 요청으로 작성되어 전 세계에 지구온난화의 위험성을 환기했고, 2018년 파리협정의 세부 이행 지침을 만드는 데 이바지했다.

 

 

커뮤니케이션팀 서민경(smk920@korea.ac.kr)